보도자료

HOME > 회사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진원생명과학, 갈색지방 유도인자인 이리신의 지방생성억제 기전 규명 연구 참여

페이지 정보

작성자 ADMIN /   작성일2019-08-27 /   조회500회

본문

진원생명과학은 “전남대 약학대학 허주영 교수 연구팀의 ‘갈색지방 유도인자인 이리신(IRISIN)의 지방생성억제 기전 규명 연구’에 참여하여 그 결과를 국제학술지인 프론티어 생리학회지(Frontiers in Physiology)의 22일자 최신호에 발표했다”고 27일 밝혔다.

 

운동호르몬인 이리신(IRISIN)은 근육에서 분비되는 마이오카인(Myokine)으로 불리며, 혈관을 타고 전신으로 이동하여 작용하는데, 비만의 원인이 되는 에너지가 축적되는 백색지방을 에너지를 소모하는 갈색지방으로 바꾸어 에너지를 소모하게 함으로서 비만으로 이어지는 것을 억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해당 논문의 제목은 “Irisin Exerts Inhibitory Effect on Adipogenesis Through Regulation of Wnt Signaling”으로, 공동연구팀은 이리신을 재조합 단백질로 처리하거나 세포 내에 이리신을 생성하는 유전자인 ‘FNDC5 플라스미드 DNA’를 주입한 방법 모두 지방세포생성을 억제하는 것을 확인했고, 이는 ‘Wnt 신호전달경로’를 통해 억제 반응이 일어남을 규명했다.


본 연구의 공동저자인 진원생명과학 정문섭 연구소장은 “본 기전 연구를 통해, 이리신이 비만 치료제의 후보물질이 될 수 있는 잠재성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며 “치료제의 개발까지 많은 노력과 시간이 필요하지만, 중요한 진전이라고 평가할 수 있다”고 밝혔다.
진원생명과학은 지난 2014년 이리신의 전구체인 FNDC5 비만 치료제 연구를 수행하여 기초 연구결과를 확보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