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HOME > 회사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진원생명과학, 국제백신연구소로부터 메르스 DNA백신 개발비 전액 지원 받아

페이지 정보

작성자 ADMIN /   작성일2016-12-07 /   조회875회

본문

진원생명과학은 “오늘 서울대에 위치한 국제백신연구소에서 국제백신연구소(IVI)와 메르스 DNA백신(GLS-5300)의 국내 임상개발을 위한 개발비 전액 지원 및 공중 보건 위기시 국가기관에 응급백신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6일 밝혔다.

 

2b33215f18ab5d1196303910eb7b0c10_1481064 

 

국제백신연구소는 백신의 연구 및 개발을 통해 아동과 빈민들의 질병 퇴치와 인류복지 증진에 기여하고자 국내에 설립된 최초의 정부간 국제기구이다. 금번 계약 체결을 통해, 진원생명과학은 메르스 DNA백신(GLS-5300)의 임상개발에 소요되는 모든 비용을 지원받아 식약처로부터 임상승인을 받은 후, 국내에서 정상인 피험자를 대상으로 백신의 안전성뿐만 아니라 메르스 예방을 위한 면역원성을 평가하는 임상연구를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국내에서 메르스 발병시 응급백신의 대량 생산 및 식약처의 응급 백신 허가 후 국가기관에 백신을 공급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국제백신연구소 제롬 김 사무총장은 “전세계 개발중인 메르스 백신 중 선도적인 백신을 보유한 한국 백신개발 기업이자 생산기업인 진원생명과학과 협력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국제백신연구소는 진원생명과학과 함께 신속하게 메르스 백신을 개발하여, 향후 메르스 발병을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한국 및 세계 공중보건대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진원생명과학 박영근 대표이사는 “우리회사는 전세계 백신개발역사상 최단기간에 메르스 백신(GLS-5300)의 임상개발을 수행하는 등 신종감염병 백신 개발의 선도기업”이라며, ”지난해 국내 메르스 발병시 메르스 백신의 개발에 신속하게 착수하여, 전국민이 감염병 공포 및 경제적 손실을 겪었던 메르스를 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풍부한 백신개발경험을 갖춘 국제백신연구소와 협력함으로써 우리 메르스 백신(GLS-5300)의 신속한 개발과 한국 및 세계 메르스 발병을 효과적으로 대비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